클래식No.1

http://yes1959.saycast.com 주소복사

장미꽃 1송이를 함께 보내셨습니다.

꿈결을 헤매이다
눈뜬 이른 아침이
비에 젖어들고 있군요

막 피어난 장미꽃잎을
적시는 오월의 빗속으로
아침의 음률들이 출렁이며
내 안 깊숙이 스며들고 있습니다

사람은
사람을 만나면서
사람이 된다고 하지요

세상이 내 맘 같지 않아도
내 맘을 잃지 않기를 . . .
생각해 보는 아침입니다

고맙게 잘 들으며 오늘을 열어봅니다!!




From 모바일 세이캐스트

답글 2조회수 1824

  • 비의나그네

    안녕하세요^^ 모네님.
    모네님 게신곳은 벌써 비가 내리는가 보군요^^
    이곳ㅅ 남양주 평내는 아직입니다만
    들뜬 마음으로 봄비를 기다리고 있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모네님^^ 2021.05.10 09:31

  • 모네

    안녕하세요, , 비의 나그네님
    천둥소리가 아침을 깨우고..
    비에 흠뻑 젖은 도시가 분주히 움직이고 있습니다
    이 비를 마시고 초록은 더 짙어지겠지요 .. 좋은 날들 만드세요 (^^)

    。 * 음악과 ˚* 말없이 。* 손을 잡다 ˚。。\\、`˚`、。
    、、 ˚。♪\\☆。\、。 (^_^) * ˚☆━─…………。♬`˚`、。、、 ˚。
    2021.05.11 07:41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