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No.1

http://yes1959.saycast.com 주소복사

햇살이 살포시 내밀더니

어느새 연푸른 하늘 구름 사이로

숨어버린 아침입니다.

 

잠시 침묵속에

지그시 눈을 감으니

귓가에 들려오는 소리들

살아 숨 쉬는 모든

생명력에 감사하며..

 

보이차 한 잔에

잔잔히 흐르는 클래식 속에 젖어

편안함이 깃들어 옵니다.

 

오늘은 이렇게 살포시

맑은 빗소리 방송국에

감사함을 전하고자 첫인사 전해봅니다

 

안녕하세요! 나그네님

항상 행복하시고 ...편안한 휴일 되시기 바래봅니다

 

전 여전히 밖에서 청취하며 감사히 잘 듣습니다

오늘도 수고하십시오~~

답글 1조회수 583

  • 비의나그네

    침묵빛내린강님..반갑습니다^^
    방문 인사를 주셨는데...
    어제 집안 공원묘역 조성 현장좀 갓다가 이제 막 올라오는 길입니다.
    거의 혼자 하는방송이라 창을 비우는적이 많이 있어 즉시 답을 못드려 죄송합니다.
    저도 이제는 느긋하게 보이차 한잔 해야겟습니다^^
    느을 함께 해주시니 정말 고맙습니다.
    행복한 날들 되십시요^^ 2020.05.24 14:43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