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

  • 장르>
  • 방문 : 0/175명

http://totalmusic.saycast.com 주소복사

 

 

Vol. 1
01. Absolutely Cuckoo
02. I Don't Believe In The Sun
03. All My Little Words
04. A Chicken With Its Head Cut Off
05. Reno Dakota
06. I Don't Want To Get Over You
07. Come Back From San Francisco
08. The Luckiest Guy On The Lower East Side
09. Let's Pretend We're Bunny Rabbits
10. The Cactus Where Your Heart Should Be
11. I Think I Need A New Heart
12. The Book Of Love
13. Fido, Your Leash Is Too Long
14. How Fucking Romantic
15. The One You Really Love
16. Punk Love
17. Parades Go By
18. Boa Constrictor
19. A Pretty Girl Is Like...
20. My Sentimental Melody
21. Nothing Matters When We're Dancing
22. Sweet-Lovin' Man
23. The Things We Did And Didn't Do


Vol. 2
01. Roses
02. Love Is Like Jazz
03. When My Boy Walks Down The Street
04. Time Enough For Rocking When We're Old
05. Very Funny
06. Grand Canyon
07. No One Will Ever Love You
08. If You Don't Cry
09. You're My Only Home
10. (Crazy For You But) Not That Crazy
11. My Only Friend
12. Promises Of Eternity
13. World Love
14. Washington, D.C.
15. Long-Forgotten Fairytale
16. Kiss Me Like You Mean It
17. Papa Was A Rodeo
18. Epitaph For My Heart
19. Asleep And Dreaming
20. The Sun Goes Down And The World Goes Dancing
21. The Way You Say Good-Night
22. Abigail, Belle Of Kilronan
23. I Shatter


Vol. 3
01. Underwear
02. It's A Crime
03. Busby Berkeley Dreams
04. I'm Sorry I Love You
05. Acoustic Guitar
06. The Death Of Ferdinand De Saussure
07. Love In The Shadows
08. Bitter Tears
09. Wi' Nae Wee Bairn Ye'll Me Beget
10. Yeah! Oh, Yeah!
11. Experimental Music Love
12. Meaningless
13. Love Is Like A Bottle Of Gin
14. Queen Of The Savages
15. Blue You
16. I Can't Touch You Anymore
17. Two Kinds Of People
18. How To Say Goodbye
19. The Night You Can't Remember
20. For We Are The King Of The Boudoir
21. Strange Eyes
22. Xylophone Track
23. Zebra

 

놀랍게도 Magnetic Fields의 석 장짜리 앨범 [69 Love Songs]

그 자신만만한 타이틀 그대로 놀랄 만큼 독창적인 향연과 음란한 아이러니가 뒤섞여 있다.

밴드의 프론트맨/송라이터/리더인 Stephin Merritt은 오랫동안 잊고 있던 팝의 클리셰를

머릿속에서 굴려가며 각각의 곡을 시대를 초월한 아름다운 노래로 빚어냈다.

이런 호소력있는 소품들 대부분은 너무나 친숙하게 들리지만, 일면 색다른 방식으로 짓궂게 전복되어 있다.

분열적인 일렉트로닉 비트와 배교자의 우클렐레 선율, 혹은 사랑의 어리석음에 관한 서정적인 직관을 통해서 말이다.
Stephin Merritt과 나머지 세 멤버들은 열 종류가 넘는 악기를 사용해 ABBA와 Tom Waits, Kraftwerk 등

전혀 다른 아티스트의 음악을 믹스한 일련의 장르혼합 곡들과 왜곡된 성의 페르소나를 만들어낸다.

그 예로 Abigail, Belle Of Kilronan에서는 아일랜드식의 로맨틱한 행진곡과

리버브를 잔뜩 건 기타 소리가 쌍벽을 이루고 있으며,

홍키통크 방랑자를 다루고 있는 Papa Was A Rodeo는 간선도로의 휴게소 사운드다.
Stephin Merritt은 헤어짐을 긍정하고 축하하는 보사노바 스타일의 이별노래 I Think I Need A New Heart처럼

그저 어깨나 한번 으쓱하고 말아야 하는지,

아니면 자기변명을 늘어놓는 포크송 Grand Canyon처럼 좌절해버려야 하는지 확신하지 못하고 우왕좌왕하는

실연당한 염세주의자의 페르소나에 쉽게 빠져버린다.

그러나 가장 인상적인 결과물은 그가 멜랑콜리한 바리톤 음성으로 너무나 부드러운 노래를 부르는 순간이다.

지나치게 아름다워서 눈물을 자아내는 Busy Berkeley Dreams

가슴을 에는 정직한 아코디언 자장가 Asleep and Dreaming에서 보여주듯.

답글 0조회수 7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