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

  • 장르>
  • 방문 : 1/176명

http://totalmusic.saycast.com 주소복사

 

 

Side 1                                                            Side 2
01. Juanita : Kiteless : To Dream Of Love            01. Banstyle/Sappy's Curry
                                                                     02. Confusion The Waitress


Side 3                                                            Side 4
01. Rowla                                                      01. Air Towel
02. Pearls Girl                                                02. Blueski
                                                                    03. Stagger

 

6개월이 넘게 여행 중이던 Karl Hyde와 Rick Smith가 Darren Emerson을 만난 건 1980년대 말이었다.

두 사람보다 10년이나 연하인 DJ Darren Emerson은 그들의 댄스뮤직을 가다듬어주었고,

이들은 함께 세련되고 반복적인 음악을 내놓기 시작한다.
영국차트 9위에 오른 [Second Toughest In The Infants]는 훌륭한 앨범이지만

먼저 발표한 [Dubnobasswithmyheadman]때문에 종종 과소평가되기도 한다.

프로그레시브 록과 비트의 접점을 이루었다는 것이 본작의 전부는 아니다.

[Second Toughest In The Infants]는 90년대에 탄생한 가장 성숙하고 놀라운 앨범 중 하나다.
6분 동안 펼쳐지며 Kiteless로 이어지는 첫 곡 Juanita는 Underworld가 부리는 마술의 신호탄이다.

좀더 깊은 핵심으로 청자를 이끄는 차분한 드럼 앤 베이스의 파편 Bannstyle

어쿠스틱 기타와 불길한 비트의 Sappys Curry로 천천히 이어진다.

Karl Hyde는 Rowla부터 마지막 곡 Stagger까지 우리의 해설자가 되어준다.

그의 목소리는 조각난 대화처럼 여기저기 되풀이되어 등장한다.
이 앨범은 Underworld를 팝스타로 만들어준 [Trainspotting] 삽입곡 Born Slippy와 비슷한 시기에 발표되었다.

Born Slippy의 Lager, Lager, Lager라는 후렴구는 아이러니컬하게도

Karl Hyde가 비판했던 축구장의 훌리건이 즐겨 인용하게 되었다.

앨범의 또 하나의 보석 Pearls Girl은 마법처럼 그룹 최고의 차트 성적을 올렸다.

답글 0조회수 2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