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

  • 장르>
  • 방문 : 0/175명

http://totalmusic.saycast.com 주소복사

 

 

Side 1                                                   Side 2
01. A Salty Salute                                   01. Hit
02. Evil Speakers                                    02. My Valuable Hunting Knife
03. Watch Me Jumpstart                           03. Gold Hick
04. They're Not Witches                           04. King And Caroline
05. As We Go Up, We Go Down                 05. Striped White Jets
06. (I Wanna Be A) Dumbcharger               06. Ex-Supermodel
07. Game Of Pricks                                  07. Blimps Go 90
08. The Ugly Vision                                  08. Straw Dogs
09. A Good Flying Bird                              09. Chicken Blows
10. Cigarette Tricks                                  10. Little Whirl
11. Pimple Zoo                                        11. My Cool Son
12. Big Chief Chinese Restaurant              12. Always Crush Me
13. Closer You Are                                  13. Alright
14. Auditorium
15. Motor Away

 

트랙 리스트만 대강 훑어보면 [Alien Lanes]는 펑크밴드의 앨범으로 보이기 십상이다.

총 28곡 중 단 4곡만 2분이 넘고 어떤 곡은 18초밖에 안 되니 말이다.

하지만 사실 이 앨범은 천재적인 달콤한 멜로디와 60년대 브리티시 인베이전 시기의 팝적인 멜로디의 정수만을 담은

다양한 로파이 팝으로 가득 차 있다.
[Alien Lanes]는 밴드의 아홉 번째 앨범이자 인디 레이블 마타도어에서 발표한 두 번째 앨범으로,

어느 정도 성공을 거뒀던 [Bee Thousand] 이후의 앨범이다.

앨범에 대한 기대는 꽤 높아서 많은 이들이 Guided By Voices가

많은 청중을 끌 수 있는 잘 다듬어진 사운드를 선보일 거라 예상했다.

예상과 달리 앨범은 한번도 라디오 방송을 타지 못했지만 밴드가 보여준 맥주와 달콤한 멜로디 선호 취향을 좋아라 하는

컬트팬을 늘리는 데에는 성공했다.

이로부터 7년 후, Strokes는 Guided By Voices에게 지대한 영향을 받았다고 말하면서

이 앨범의 첫 곡 A Salty Salute를 커버했으며 피치포크 미디어는

90년대의 앨범을 선정하는 자리에서 이 앨범을 상위에 랭크시켰다.
Guided By Voices의 노래는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단순하다.

지직거리는 거친 사운드는 매끈한 스튜디오 앨범이라기보다 지하실에서 연습삼아 만든 데모 테이프 같은 인상을 준다.

롤링스톤 매거진은 이를 두고 보물 같은 부틀렉이라 표현했는데

프론트맨 Robert Pollard도 1995년의 인터뷰에서 이를 인정했다.

우린 고전적인 로커가 되고 싶었다, 진짜로. 우린 항상 지하실에 내려갔는데 그곳엔 4트랙 녹음장비가 있었다.

큰 스튜디오에 몇 번 가봤지만 거기선 일이 되질 않았다...

답글 0조회수 1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