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

  • 장르>
  • 방문 : 1/171명

http://totalmusic.saycast.com 주소복사

 

 

Side 1                                               Side 2
01. Leave Home                                 01. Song To The Siren
02. In Dust We Trust                           02. Three Little Birdies Down Beats
                                                       03. Fuck Up Beats
                                                       04. Chemical Beats


Side 3                                               Side 4
01. Chico's Groove                             01. Life Is Sweet
02. One Too Many Mornings                02. Playground For A Wedgeless Firm
                                                        03. Alive Alone

 

빅 비트의 규범이 된 [Exit Planet Dust]는 사이키델리아, 힙합, 브레이크비트, 애시드 하우스, 펑크,

기타 중심 록이 군침이 돌 정도로 믹스되어 Chemical Brothers 특유의 사운드를 모두 포함하고 있는 셈이다.

앨범 첫 곡 Leave Home으로 시작해 모든 사람을 춤추게 만드는 In Dust We Trust로 이어지고,

이것은 곧 Meat Beat Manifesto와 This Mortal Coil을 샘플링한 옛 라이브 버전 Song To The Siren으로

단아하게 이어지는 동안 앨범은 풍성한 베이스 라인과 육중하고 압도적인 드럼을 선보인다.
이중 Song To The Siren은 원래 이들이 Dust Brothers라는 이름으로 활동했던 1992년에 발표한 곡이니

Chemical Brothers에게는 최초의 곡이 되는 셈이다.

1995년에 이름을 바꾼 것은 같은 이름을 가진 Beastie Boys의 공동작업자가 소송을 제기했기 때문이다.

앨범명에서 이름을 바꾼 것을 꼬집어 말하고 있는 이들은 Chemical Beats 같은 송가에서

그들이 새로 채택한 날카로운 사운드를 들려주고 있다.
[Exit Planet Dust]의 강렬함은 블럭버스터성 연주곡에서 드러난다.

그리고 이들 듀오가 이미 대중적인 접근을 시도하고 있다는 것도 다른 부분에서 확인할 수 있다.

멋진 곡 Life Is Sweet는 Charlatans의 프론트맨 Tim Burgess가 노래를 불렀으며 끝 곡 Alive Alone

Beth Orton이 활동을 시작하는 실질적인 계기가 되었다.
록 팬과 댄스뮤직 추종자 양쪽을 만족시키는 [Exit Planet Dust]는 영국 톱텐에 드는 히트곡을 낳았으며,

세계적으로 1백만 장의 판매고를 올렸다.

곧이어 다른 이들이 빅비트를 전파하기 시작했는데 그 모든 것이 이 앨범에서 비롯되었다.

답글 0조회수 1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