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http://skygentleman.saycast.com 주소복사

☞ 몸무게 445kg 여인의 죽음으로 끝난 `살과의 전쟁`


★...2008년 올해 초 980파운드(약 445kg)에 달하는 한 여인의 처절한 살과의 전쟁에 대한 사연이 소개되면서 건강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2007.12.31일 외신을 인용보도한 서울신문의 나우뉴스에 따르면 미국 텍사스 오스틴 출신의 르네 윌리엄스(Renee Williams)는 몸무게가 980파운드(약 445kg) 늘면서 공장(空腸)에 위를 직접 연결시키는 위공장문합술(gastric bypass surgery)을 받았다.
위공장문합술은 섭취한 음식물의 영양소가 흡수되는 소장의 후반부가 시작되는 공장(空腸)에 위를 직접 연결시켜 당뇨병의 원인인 인슐린저항 유발 신호를 중단시키는 수술이다.
의사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수술을 받아 두 딸을 직접 안아보길 바랐던 르네는 간절한 마음으로 부탁해 이뤄졌다.
다행히 수술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고 좀 더 건강하게 살 수 있다는 그녀의 바람은 이루어지는 듯했다. 그러나 2주도 안돼 갑작스럽게 찾아온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출처]매일경제

답글 0조회수 102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