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M

  • 장르>CCM
  • 방문 : 0/3,938명

http://skygentleman.saycast.com 주소복사

Down the Via Dolorosa in
Jerusalem that day
The soldiers tried to clear the
narrow street
But the crowd pressed into see
A man condemned to die on
Calvary.
 
He was bleeding from a beating -
there were stripes upon His back
And He wore a crown upon his
head
And He bore with every step
The scorn of those of those of
those who cried out for his
death.
 
Down the Via Dolorosa called the
way of suffering
Like a lamb came the Messiah
Christ the King
But He chose to walk that road
out of His love for you and me
Down the Via Dolorosa all the
way to Calvary.
 
Por la Via Dolorosa, triste dia en
Jerusalem
Las soldaldos le abrian paso a
Jesus
Mas la genta se acercaba,
Para ver al que llevaba cruz.
 
Por la Via Dolorosa, que es la via
dolor
Como oveja vino Cristo, Rey y
Se??or
Y fue El quien it por su amor por ti
por mi
Por la Via Dolorosa al Calvario y
a morir.
 
The blood that would cleanse the
souls of all men
Made its way through the heart of
Jerusalem.
 
Down the Via Dolorosa called the
way of suffering
Like a lamb came the Messiah,
Christ the King
But He chose to walk that road
out of his love for you and me
Down the Via Dolorosa, all the
way to Calvary
 
작사: Miklos Rozsa
 
 
***********************
 
[참고] 십자가의 길을 라틴어로 ‘비아 돌로로사(Via Dolorosa)’ 라고 부르며 ‘비아(Via)’의 뜻은 ’길‘이며 ‘돌로로사(bbDolorosa)’의 뜻은 ‘수난, 고난, 슬픔, 고통’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이 길은 본디오 빌라도가 예수님에게 사형 언도를 내렸던 빌라도의 법정에서부터 시작하여 골고다 언덕에 까지 이르는 약 800m 정도의 길이를 가지고 있다. 이곳 십자가의 길에는 모두 14처가 있으며, 이 장소들은 18세기에 와서 확정된 것이며, 일반적으로 순례자들이 걸어가는 비아 돌로로사는 14세기 프란체스코 수도사들에 의해서 확정된 것이다.이 길은 빌라도 법정에서부터 시작하며 골고다 언덕에서 십자가 상에서 구속을 완성하시고 무덤에 장사되시고 부활하신 거룩하고 엄숙한 길인 것이다. 독생하신 하나님께서 어린양의 피로써 성도들의 구속을 완성하기 위해서 십자가를 지시고 수난의 길을 걸어가셨던 길이다.
 

답글 0조회수 93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