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No.3

  • 장르>종합
  • 방문 : 67/41,484명

http://sfr.saycast.com 주소복사

 

처녀치마 : 전국의 산지에서 자라는 백합과의 여러해살이풀로 키는 10~30㎝이고,
잎은 6~20㎝이고 둥글게 퍼지며 윤기가 난다. 통꽃 하나가 처녀들의 미니스커트를
닮은 듯도 하고, 사방으로 퍼진 잎이 처녀의 치마와 흡사하여 처녀치마란 이름을 얻었다.
꽃은 연보라색으로 줄기 끝에서 3~10개 정도가 뭉쳐 달린다. 꽃샘 추위가 물러갈 즈음,
잎 사이에서 꽃줄기가 올라오며 봄을 알린다.

 

 

 

처녀치마

천마산
올랐다 내려오는 길
옹달샘에서 목을 축이고 돌아서다가
아,나는 보았네
바위 절벽 위 함초롬히 피어 있던
처녀치마
너를 보려고
그 험한 산 허위허위 넘어왔구나
반가운 마음에 다가서다가
연자색 그 고운 빛에 홀릴까 두려워
차마 다가서지 못하고
바라만 보았네


글.사진 - 백승훈 시인

답글 1조회수 17

  • 뉴은

    처녀치마...이꽃은 첨본다 ㅎ/박수/ 2022.04.22 17:41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