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장르>종합
  • 방문 : 27/51,624명

http://sfr.saycast.com 주소복사

하와이군도 북서쪽 끝에 있는 작은 카우아이 섬.
‘쥐라기 공원’의 촬영지로도 유명한 이 섬은
한 때 지옥의 섬이라 불리는 곳이었습니다.

다수의 주민이 범죄자, 알코올 중독자, 정신질환자였고
청소년들은 그런 어른들을 보고 배우며
똑같이 자라고 있었습니다.

학자들은 ‘카우아이 섬의 종단연구’를 시작했습니다.
1955년에 태어난 신생아 833명이
30세 성인이 될 때까지의 성장 과정을 추적하는
매우 큰 규모의 프로젝트였습니다.

많은 학자의 예상은 이러했습니다.
“불우한 환경에서 자란 아이들은
인생에 잘 적응하지 못해 비행 청소년이 되거나
범죄자, 중독자의 삶을 살 것이다.”

심리학자 에미 워너 교수는 833명 중
가장 열악한 환경에서 자라고 있는
201명을 따로 정해 그들의 성장 과정을
집중적으로 분석했습니다.

그런데 결과는 놀라웠습니다.
3분의 1에 해당하는 아이들에게 뜻밖의 결과가 나왔습니다.
그들은 학교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두고,
대학교 장학생으로 입학하는 등
좋은 환경에서 자라난 아이들보다 더 모범적으로
성장한 것입니다.

조사 결과 이들에겐 하나의 공통점이 있었습니다.
아이들에게는 자기편이 되어 응원해주는
어른이 최소한 한 명은 곁에
있었던 것입니다.

부모, 조부모, 삼촌, 이모…
실패하고 좌절해도 괜찮다고 믿어주고 응원해주는
한 사람이 있었기에 자신의 환경을 이기고
비관하지 않고 자랄 수 있었습니다.

 

 

 

나를 있는 그대로 믿어주는 한 사람만 곁에 있어도
무엇이든 할 수 있는 용기가 생깁니다.
속도는 느려도, 시행착오는 겪을지라도
오롯이 꿈을 향해 걸어가는 힘이 생깁니다.

여러분에게도 나를 믿어주고,
내 편이 되어주는 한 사람이 있었나요?
훈계하고 꾸짖기보다 그랬구나, 힘들었구나!
공감해주는 것이 올바르게 성장하게 하는
가장 좋은 교육입니다.

 

# 오늘의 명언
믿음은 산산이 조각난 세상을
빛으로 나오게 하는 힘이다.

- 헬렌 켈러 -

 

 

답글 0조회수 20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