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

  • 장르>
  • 방문 : 1/189명

http://seunghun.saycast.com 주소복사

 

 

 

 

 

봄이 성큼 와 버렸다

그렇게 꽃이 필때가 있고 질때가 있으며

잎이 나올때가 있고  또 그렇게 무성하게 푸르다가  쇠하여 떨어질때가 있으며

물이 오를때가 있고 또 물이 마를때가 있으며

열매를 맺을때가 잇으며  또 익어갈때도 잇으니

그래서 모든것의 때와 기한이 있다.

답글 0조회수 64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