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http://map.saycast.com 주소복사

어느 부부가 아기를 낳았다.

하루는 이 아기를 데리고 목욕탕에 갔다.
그런데, 이 아기가 아빠의 그것을 유심히 쳐다보며 하는 말,

“바로 저놈이다. 내가 엄마 뱃속에 있을 때 밤마다 두들겨 패고, 내가 잡으려고 하면 침을 퉤 뱉고 도망치던 놈이!”

From 모바일 세이캐스트

답글 0조회수 145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