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http://map.saycast.com 주소복사

열 번 찍어 열 번 다 넘어가는 헤픈 여자와 골백번 죽었다 깨어나도 주지 않는 여자를 구분하고 가릴 줄 아는 것이니 이를 지(智)라고 한다.

_ 천하의 옹녀나 변금녀를 만나도 포기하지 않고 비아그라, 곰 발바닥, 뱀, 사슴피, 기타 등등 정력에 좋다는 것을 다 먹고 쌍코피 흘려가며 끝까지 전투에 임하니 이를 강(强)이라 한다.

_ 끝나고 곧바로 코골며 자지 않고 마지막가지 최선을 다하여 운기초식을 하니 이를 선(善)이라고 한다.

_ 격렬하게 전투를 하여 내상과 외상을 동시에 입어도 단정하게 옷 벗은 자세는 변함이 없고 침대 시트커버도 흩트러지지 않으니 이를 미(美)라고 한다.

_ 어떤 경우라도 전희에 충실하며 피곤하다고 대충하거나 꾀를 부리지 않으며 복상사할 때가지 버텨내니 이를 예(禮)라고 한다

_ 신음과 비명소리에 동네 사람들이 항의를 하거나 시청에 민원을 재기하거나 112에 신고 하여 경찰이 쫓아 헌법재판소에 헌법소원을 낸다 해도 이해하고 참을지니 이를 인(仁)이라고 한다.

_ 주위에 호텔이나 여관이 없어도 자동차안, 비디오방 그것도 여의치 않으면 갈대밭, 어스름한 공원벤치 다리 밑에서 지형지물을 이용할 줄 아니 이를 용(勇)이라고 한다.

_ 순찰하는 경찰이나 동네 꼬마들이 자동차 안을 쳐다봐도 잘 설득해서 보내고 하던 일을 계속하니 이를 현(賢)이라 한다

_ 잘 되지 않을 때는 가까운 병원에서 의사의 진단을 받아 약국에 가서 비아그라 또는 흥분제를 먹으니 이를 신(信)이라고 한다.

_ 사랑하는 그녀가 만족하지 못하면 목숨을 걸고 계속하고, 해도해도 안되면 그녀의 배 위에서 작렬하게 전사하는 이를 애(愛)라고 한다.

From 모바일 세이캐스트

답글 1조회수 154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