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장르>종합
  • 방문 : 59/204,672명

http://feeling058.saycast.com 주소복사

초등학교 2학년때 등교길에서 5천원을 주웠는데 학교갈

시간이라 일단 학교 갔는데 뒤에 여자애가 5천원 일어버렸다고

울고 있길래 돌려줬다

집에오니 그 여자애 아버님이 찿아와 우리 아부지께

내 칭찬을 입에 침이 마르도록 하셨고

나중에 아부지한테도 칭찬 받았다

그때 그 여자애가 지금 내가 마누라라고 부르는 여자다

그때 난 그 5천원을 돌려주지 않았어야 했다 ㅎㅎㅎㅎㅎㅎㅎㅎㅎ

답글 4조회수 475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