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방송

http://bujseok07.saycast.com 주소복사

하루 / 최광현

 

동이 트는 아침
눈부신 하루를 비추고

 

바쁜 경적소리는
고요한 아침을 깨운다

 

햇살은 창공을 날아
우뚝 솟는 대지를 달구고

 

발갛게 익은 석양 노을은
하루가 지나 가는 메아리를 친다

답글 0조회수 118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