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

  • 장르>
  • 방문 : 1/270명

http://bluemay.saycast.com 주소복사

 

이도 저도 마땅치 않은 저녁
철이른 낙엽하나 슬며시 곁에 내린다

그냥 있어볼 길밖에 없는 내 곁에
저도 말없이 그냥 앉는다

고맙다
실은 이런 것이 고마운 일이다

조용한 일/김사인

답글 0조회수 148

이전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