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No.2

  • 장르>힙합
  • 방문 : 0/12,557명

http://2.saycast.com 주소복사

2017 그동안 즐거웟어~ 좋은일이 있지는 않았지만 개처럼일을햇지- _-;

5년은 이미지낫어~ 집회사집회사~무한반복은 날 늙게 만들엇지...ㅅㅂ

몸은 점점 허약해지고...콜록콜록~! 눈도 침침해 =_=

집구석엔 도깨비노인장과 동생개새끼 그리고 귀염돌이강아지 뽀미가 있지...

한해를 돌아보는건아니고 그냥 인생이 지겹고 돈없으면 엿되고 일에치여살고잇고...잭일..

지금은 회사에 일이넘쳐흘러 아주 엿같은시간을 보내고잇지...망할 ㅅㅂ

저주할꺼다 날이렇게 힘들게한 모든자

 

마지막날이니 조용하게 잘 쉬고...1월1일 해피뉴욕을 외치겟어~

해가바뀌면 운명도 바뀌는걸까..먼가 새로운 다른것들이 생겨나길 바라겟지..

이미 인생에 쓴맛을 반정도 맛봣고 마음은 해탈의 경지에올랏다

세상은 그냥 밥쳐먹고 똥싸고 말만 드럽게많고 눈팅이나하는거지..

 

내년이면 40->41 하하하

- _-아저씨이지...머 어짜피 혼자인데 알게머야 누가 말걸어주는것도 아니공..쿄쿄

혼자인것에 익숙해지니까 사람 만나는게 두려워졋지..

작용과 반작용이랄까...

2018 개띠년 느낌은 별루...

하지만 잘살고싶다

나에게 축복을...(-0-)

 

한해동안 수고많이하셧습니다

내년에는 더좋은일이 하나씩만 더 생기길 바라겟습니다..

happy~happy~

2018

답글 0조회수 425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