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No.2

  • 장르>힙합
  • 방문 : 0/12,562명

http://2.saycast.com 주소복사

-_-)y예아~

해피트리도 거의 죽어가고....헐헐..

뱅갈고무나무도 잎이 쪼금씩 검은점이 커지고..

이럴순없어./부르르....

 

햇빛이 부족한듯해서 식물LED전구를 주문햇다- ㅅ-)캬캬~

날 막을순없다!

온도는 살만하고 물도주고...

이제 두고보는 수밖에...

-_-)이것저것 삿더니 거지가되고...뱃속이 허전하고...불안하고...흑흑

하지만 날위한것들을 삿으니 괜찮다하며 최면을 걸엇지..(+_+)으아~육체이탈~

 

고기도 못먹고... 삶이 엿같구만...

맨날 대충먹고,,,이게머야..

 

돈이 아주없는건아니다.

근데 마음에 여유가없다

 

이제 봄이 오는듯..

회사는 일더미에 쌓여잇고...-_-ㄷㄷㄷ;;;

 

나에겐 수동카메라가 잇다

필름넣고찍는거지..

근데 지금 고장이낫다...

고치면 돈이 훅~! 크아!!!!!!!!!+ ㅇ+)쿨럭쿨럭~

하~뱃속이 훅 뚤리는듯한 느낌....속이 비어버리는 느낌~

근데 고쳐볼라고 생각중...

수리맡기고 고쳐서 사진한번 찍으로 가볼라구욤.

내삶에 1퍼센트 힐링을 조지는거지...

백퍼센트의 고통중에 1퍼센트의 힐링들을 하나씩 늘려나갈때, 난 좀더 행복해질수있다.

머 이것저것 하는거지..

손재주는 잠재되어잇노라+_+기회가되면 나오는거지..

 

살면서 해탈도하고

나이먹고 세상도 좀 보고 머 인생이 그런거지..

돈이 없을땐 하고싶은게 많아도 할수없다

돈이있을땐 하고싶은걸할수있다

단지 남는게 있고 없고의 차이다...부자는 늘 많이 갖고있으니 모든걸 누리겟지...

나같은놈은 없으니 어쩌다 하나씩 흑흑...

 

아침에 퇴근하고 오면서 동네미용실에 머리짤르러갓는데 월요일 아침부터 아즘마가 머리를하고잇다

머하는잉간인지...말하는꼬라지보니 지잘낫다고 떠들고있다...말이많다

난 속으로 너나 잘하세요~를 외쳣지-_-

미용실아즘마는 내머리를 이세돌처럼 깎아놧다.

내가 원래 스타일이 별루 없긴하지만 비슷해보임

세돌이는 알파고를 이겻지-_-후후....기계는 완벽하지 못햇어~!!!!희망은 잇다규!~~~!

 

레스터시티는 우승을향하여 쭉~~~가고잇따!+ _+유후~!~!

토트넘2위-_-

 

저녁머먹지.....3분카레나 밥에비벼야겟다..

오~지져스~!!

답글 1조회수 458

  • tls7945

    담엔 내가 잘라줄게 2016.03.30 00:18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