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

http://idfggg.saycast.com 주소복사

한 글자만 바꿔 보시지요  

 

사노라면 무수히 크고 작은 파도를 만납니다.
이럴 때 우리는 분노와 슬픔
좌절과 아픔, 배신감으로
주체할 수 없도록 치를 떨기도 합니다.

“그럴 수 있나?"
끓어오르는 분노와 미움
그리고 배신감으로 치를 떨게 됩니다.
혈압이 오르고 얼굴은 붉어지고
손발이 부르르 떨리기도 합니다.

이럴 때
"그럴 수 있지"

이 한마디
한 글자만 바꿔 생각하면
격정의 파도는 잠잠해지고
마음은 이내 안정과 평안을 찾을 것입니다.

"그럴 수 있나" 와  
"그럴 수 있지" 의 차이는
하늘과 땅 차이만큼이나
표현하기에 따라 180도
다른 인격으로 바뀌게 됩니다.

자 한번 바꿔 보시지요.
"그럴 수 있지" 는
세상을 따뜻하게 합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출처] 한 글자만 바꿔 보시지요

답글 0조회수 429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