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장르>종합
  • 방문 : 1/475,654명

http://ballard.saycast.com 주소복사

그동안 맘고생외 여러가지 어려운
가운데 수고많이하셨어요
하지만 이렇게 끝나는건 아닌거같네요
어느누군가 이방을 어지럽게한 사람은
언젠가 더큰 아픔을 받을거라고
생각합니다
혼자만이아닌 모두의 방을
개인의생각으로 어지럽힌거
언젠가 분명 깨달을때가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잠시 쉬고 다시 힘을내서 추억방을
기다리는 청취자를 위해
시작해주세요^~^
사랑합니다 ~~

From 모바일 세이캐스트

답글 3조회수 1507

  • tjwowns1890

    물론 참여도는 낮았지만 대부분이 운전중이다 보니... 내 유일한 낙이였는데... 지금도 현장 나가면서 로그인 했더니... 이런... 이제 무엇으로 낙을 삼을까요? ㅠㅠ 2017.12.21 09:23

  • tjwowns1890

    로그인 되어 있는데 나가기가 싫다. 2017.12.21 09:38

  • 레이

    한분 한분 의견으로 지금꺼 버텨온것입니다

    그러다보니 더 많은 사람들의 감정과 원망만이 남아

    국장님이 고심끝에 내린결정이니 양해 바랍니다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2017.12.21 23:13

이전글 다음글

목록